"여긴 뭐하는 덴가요? 🧐"  

안녕하세요, 여기는 ‘솔라시’입니다! 🤟


지난 수십 년간 노동운동과 시민운동, 풀뿌리 운동과 각종 사회운동은 양적으로 크게 성장했지만, 지금은 사회적 영향력의 위기, 신뢰도 하락의 위기, 고립의 위기, 전환의 위기 등 다양한 도전에 직면해 있습니다.


어떻게 넘어설까?

솔라시가 이 도전을 위한 작은 계기를 만들어 보려 합니다.


우선 다양한 영역에서 활동하고 있는 활동가들의 만남과 교류의 장을 만드는 것에서 시작해보려고요. 다만, 이것이 올해 하고 마는 행사가 아니라 정례적인 연대의 장과 문화를 만드는 것이 우리의 목표예요.


 "목표는 좋은데, 그럼 뭘 할 건가요?" 

안정적이고 정기적인 연대의 장, 축제의 장, 대화의 장을 만들기 위한 첫걸음이 중요하겠죠? 솔라시는 언컨퍼런스 방식으로 기획되고 있는데요. 부문, 세대, 의제의 다양성을 보장하며 참여자 모두가 책임과 권한을 함께 행사하는 주체적인 포럼입니다. 일방적인 기획에 따라 움직이는 것이 아니라 누구나 대화의 소재, 만남의 시간을 제안하고, 자신이 원하는 모임에 참여할 수 있습니다. 솔라시가 어떤 내용으로 채워질지는 여러분의 제안과 참여에 달려 있습니다!

 

솔라시가 마련한 공간에서 참여 단체들이 각기 고유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서로가 서로의 프로그램에 참여해 보기도 하고, 다 같이 연대하는 공동 프로그램도 당연히 있습니다!👌


 "그런 포럼들 많잖아요 🤷. 솔라시는 뭐가 다른데요?" 

맞습니다. 지리산포럼이나 전국활동가대회, 문화활동가대회, 인스파이어드 캠프처럼 각 영역에서 풍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포럼이나 대회들이 많이 있지요.

 

솔라시는 기존의 행사들을 준비한 분들과 긴밀하게 교류하면서 학습하고 있습니다. 기존 행사들을 적극적으로 참고하면서도, 노동계와 시민사회계가 연대한다는 특징에 맞는 행사로 발전시키기 위해 고민을 이어가고 있어요 🙌


 "그나저나 '솔라시'? 이건 무슨 뜻인가요?" 

영어로 하면 Sol-La-Ci,

Solidarity of Labor and Civic society”를 마음대로 줄여봤어요.


매일 쉴 틈 없이 바쁘게 일하고 있는 활동가들이 솔라시 포럼에 참석하는 2박3일 동안이라도 편하게 쉬면서 함께 노래 부르는 모습을 상상하며 지어본 이름이랍니다. 벌써 즐거울 것 같지 않나요?


"그럴듯하네요.
그런데 이 포럼은 누가 만들고 있나요?"

아주 많은 단체들이 솔라시의 성공을 위해 함께하고 있습니다! 😎

노동계와 시민사회계를 아우르는 단체들, 다양한 영역의 연구활동가들이 공동으로 힘을 모으고 있는 중입니다. 

뜻이 통했다면, 누구나 함께 참여할 수 있어요!

함께하는 단체



"여긴 뭐하는 덴가요?🧐"

안녕하세요, 여기는 ‘솔라시’입니다!🤟 

지난 수십 년간 노동계와 시민사회계는 양적으로 꽤 크게 성장해 왔지만, 오늘날 두 생태계는 다양한 도전에 직면해 있습니다. 사회적 영향력도 줄어들고, 시민들의 신뢰도 약해지는 것 같아요. 어떻게 넘어설까? 

솔라시가 이 도전을 위한 작은 계기를 만들어 보려 합니다. 우선 두 생태계가 한데 만나는 걸로 시작해보려고요. 
노동계와 시민사회계의 지속가능한 연대 문화를
창출하는 것이 우리의 목표입니다.


 "목표는 좋은데, 그럼 뭘 할 건가요?""

매년 정례적으로 노동계와 시민사회계가 모여 연대하고 교류할 수 있는 축제의 장을 만들고 있습니다. 

이 축제의 장은 언컨퍼런스 방식으로 기획되고 있는데요. 부문, 세대, 의제의 다양성을 보장하며 참여자 모두가 책임과 권한을 함께 행사하는 주체적인 포럼이 될 겁니다. 

솔라시가 마련한 공간에서 참여 단체들이 각기 고유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서로가 서로의 프로그램에 참여해 
보기도 하고, 다 같이 연대하는 공동 프로그램도 당연히 있습니다!👌


"그런 포럼들 많잖아요🤷. 솔라시는 뭐가 다른데요? "

맞습니다. 지리산포럼이나 전국활동가대회, 문화활동가대회, 성수인스파이어드처럼 각 영역에서 풍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포럼이나 대회들이 많이 있지요.

솔라시는 기존의 행사들을 준비한 분들과 긴밀하게 교류하면서 학습하고 있습니다. 

기존 행사들을 적극적으로 참고하면서도, 
노동계와 시민사회계가 연대한다는 특징에 맞는 행사로
발전시키기 위해 고민을 이어가고 있어요🙌


"그나저나 '솔라시'? 이건 무슨 뜻인가요? "

영어로 하면 Sol-La-Ci죠. “Solidarity of Labor and Civic society”를 마음대로 줄여봤어요.
매일 쉴 틈 없이 바쁘게 일하고 있는 활동가들이 솔라시 포럼에 참석하는 2박3일 동안이라도 편하게 쉬면서 함께 노래 부르는 모습을 상상하며 지어본 이름이랍니다. 
벌써 즐거울 것 같지 않나요?


"그럴듯하네요. 
그런데 이 포럼은 누가 만들고 있나요? "

아주 많은 단체들이
솔라시의 성공을 위해 함께하고 있습니다!😎

노동계와 시민사회계를 아우르는 단체들, 다양한 영역의
연구활동가들이 공동으로 힘을 모으고 있는 중입니다.

뜻이 통했다면, 누구나 함께 참여할 수 있어요~!
함께하는 단체들은 다음과 같습니다!

함께하는 단체